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후기

상품 사용후기입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3개월의 고민끝에 구입한 가구들
작성자 김상원 (ip:)
  • 평점 5점  
  • 작성일 2013-06-30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858




3개월의 고민끝에 원목가구 다 장만했네요.^^

진짜 사야겠다 맘먹고 원목에 대해서 공부하고

조사하고 매장돌아다니고 인터넷 다 찾아보고 100일이 넘게 걸린거 같습니다.

새집에 들어가는만큼 더 신경이 쓰였고

와이프가 현재 임신중이라 MDF보다는 친환경 원목소재가 낫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정말 수많은 업체들을 봤고

거기서 젤 맘에 드는것들로 골랐습니다.

 

물론 예산에 맞추어서 가격도 생각하구요~

 

 

 

첫번째로 식탁입니다.

첨엔 대리석 식탁이 좋아보였는데

공부하고 자꾸 알면알수록 원목이 끌리더라구요.

 

MDF에서 소나무 소나무에서 ASH 그리고 레드오크

식탁의 소재는 레드오크입니다.

사이즈는 가로 1400 세로 800 높이 750입니다.

아파트가 29평 베란다 확장형이고

식탁들어가는 부분이 좀 작은편이라 고민을 했지만

결국 여유있게 쓰기 위해서 가로사이즈를 기본사이즈로 했습니다.

결론은 큰사이즈로 잘했다 싶구요.

오히려 처음생각했던 1200으로 했으면 후회하지 않았을까 하네요.

레드오크가 사진상으로보면 붉게 보이는감이 없지 않는데

실제로 보면 에쉬보다는 더 고급스럽고 단단해 보이는거 같네요.

 

2번째는 거실입니다.

저희 부부는 평소에 TV를 잘 안봅니다.

가끔 무한도전이나 인간의 조건정도 보는정도.

그래서 거실에는 과감히 TV를 뺐구요.

대신 전면책장을 넣었습니다.

 

책장 역시 레드오크구요.

책장은  가로 1.5미터 높이는 1.1미터정도로 2개를 했습니다.

전체로 하면 너무 무거워져도 나중에 옮기기도 어렵고 제작하기도 번거로울꺼 같더라구요.

책장 높이가 너무 높아지만 답답해 보일꺼 같아서

실제로 보니 높이는 정말 잘 맞췄다 싶네요.

책장은 정말 만족합니다.

집안 분위기도 좋아보이구요~  

 

마지막으로 침실입니다.

침대 협탁도 레드오크로 구입했습니다.

전체적으로 원목느낌이 참 좋구요.

침대 협탁도 같은곳에서 주문제작했는데

기존에 라텍스 15센치를 사용했던터라 라텍스 퀸사이즈에 맞게 침대를 맞췄구요.

밋밋해보일수 있는 침실을 이불과 소품으로 조금 채워 넣었네요..^^

 

아직 이사 정리가 덜 끝나서 조금 어수선 하네요.

별로 없을꺼라 생각했던 짐들이 너무 많아서 시간이 좀 걸릴꺼 같네요.

그래도 이것저것 준비와 선택을 잘 한거 같네요.

구입하기 전에 매장에 방문해서 사장님과 이런저런 얘기도 하고 했었는데

정말 친절하고 열정적이신거 같더라구요. ^^

 

배송해주신 직원분들께도 감사드리구요.

설치도 잘해주시고 설명도 잘해주시고..^^

오히려 멀리서 오셨는데 제대로 대접도 못해드려 죄송하네요.

 

3개월간의 고민이 헛되지 않은거 같습니다.

정말 탁월한 선택이라는게 이런게 아닐지요? ^^

 

ps- 레테에도 후기를 남겼습니다.

 

http://cafe.naver.com/remonterrace/10863050

 

              

첨부파일 1.jpg , 2.jpg , IMG_5460.JPG , IMG_5462.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 관리자 2013-07-02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김상원고객님 안녕하세요 ^^
    집안분위기가 정말 고급스럽고 화사하고 온화합니다.^^
    후기글 너무 감사드리고요 ^^
    출산준비도 잘 하셔서 예쁜 2세와 함께 행복게 사세요 ^^
    댁 주소로 STOOL-A를 상품으로 준비하여(제작되는데로^^:) 발송 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팸신고 스팸해제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관리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